ACTION
KIU
KOLLABO

18.12.28

자유학기제 대학생 봉사단 우수상 수상


자유학기제 대학생 봉사단 우수상 수상

전국 17팀 중 유일하게 두 팀(이루다·교벤져스) 입상  

 

경일대학교 자유학기제 대학생봉사단 두 팀이 교육부의 수업지원 인력풀 우수사례에 선정되어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 상을 수상하게 되었다. 전국 대학의 모든 대학생봉사단을 대상으로 심사를 해 총 17개 팀을 선정했는데, 한 대학에서 두 팀이 선정된 것은 경일대가 유일하다. 

 

경일대 사진영상학부 4학년으로 구성된 ‘이루다’와 ‘교벤져스’ 팀은 밀양의 밀성중학교와 대구의 경신중학교에서 LINC+사업단의 지원을 받아 지난 8월부터 매주 사진과 영상 관련 수업을 진행했다. 

 

‘이루다’ 팀은 학생들에게 예술적 소양을 기르고 이미지를 다루는 법을 익혀 공모전까지 도전해보는 것을 과제로 삼아 주차별 교육계획에 따라 6개월 간 수업을 진행했다.  함지수(사진영상 4년) 씨는 “매주 밀양까지 이동하는 것이 힘들었지만 학생들의 열정적인 참여에 팀원 모두가 즐겁게 수업에 임했다”라며 “어떻게 사진교육을 하면 좋을지 현장에서 고민해볼 수 있었던 시간”이라고 소감을 밝혔다.

 

‘교벤져스’ 팀은 교직과정을 이수한 사진영상학부 학생들로 구성된 팀이다. 경신중학교 학생들에게 CSI과학수사, 바늘구멍사진만들기, 시아노타입 등 사진과 과학을 접목한 내용을 중심으로 수업을 진행했다.  신상욱(사진영상 4년) 씨는 “CSI과학수사 수업시간에 철가루를 이용한 지문 채집을 시연할 때 학생들이 신기해하던 것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”라며 “팀원 모두가 교생실습을 앞두고 있던 터라 좋은 경험이 되었다”라고 회상했다.

 

밀성중학교 이정욱 교사는 “경일대 봉사단 덕분에 자유학기제 목표인 꿈과 끼를 찾을 수 있는 활동을 학생들에게 제공할 수 있었다”라며 “학생들이 사진과 영상에 대한 관심이 많았는데 전문지식을 가진 봉사단이 학교로 찾아와주어 학교생활에 활기를 더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 이었다”고 고마움을 표현했다. 

 

전체목록